안녕하세요.
제이슨99 입니다.

블로그 이곳저곳에 적고 있지만 저는 일본에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당연하지만 한국처럼 매년 정기적으로 건강진단을 받고있습니다.

제 건강상태는 매우 좋은편...이었습니다.
건강상 지적받는 일이 없다고 하면 거짓말이지만 별다른 문제가 없거나 있더라도 경미한 문제였죠.
그런데 2016년 6월 가벼운 마음으로 받았던 건강검진을 받았습니다.
그런데 왠걸...7월에 나온 결과에서부터 문제가 생기기 시작했습니다.

건강진단 결과의 당시 기록을 보면 이하와 같습니다. 

혈뇨 3+ / 단백뇨 2+ / 크레아티닌 0.79 [신장병의 가능성: 신장내과 상세조사 추천]

위의 데이터로 나오는 결론은 심각한 혈뇨와 단백뇨 그리고 신기능은 정상이라는 결론이 나오게됩니다.
물론 당시에는 아무것도 몰랐지만 "신장병"이라는 의미불명(?)의 글이 당시에 꽤나 충격적이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아마 이때 병원이 무섭다고 외면하거나 (의외로 신장병 커뮤니티에서 보면 이런 분들이 있습니다.), 가볍게 여겨 무시하거나 했다면 어떻게 되었을까요?
물론 투석을 했을것이다 아닐것이다 라고 단정하기에는 여러가지 변수가 많긴합니다.
판단은 읽고계신 분들이 해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투병일기 > 진단에 이르기까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3. 결심과 결단  (0) 2019.07.19
2. 혼란속에서의 병원찾기  (0) 2019.05.13
1.좌절과 현실도피 그리고 용기  (0) 2019.05.10
0.가벼운 마음의 건강진단  (0) 2019.04.16

+ Recent posts